시작페이지 지정 / 즐겨찾기 추가
게임뉴스 게임매니아 게임소개 커뮤니티 쉼터&갤러리 자료실 On매니아
자유게시판 | 온프 세상만사 | 이제는말할수있다 | 함께보아요
게임커뮤니티 | 묻고답하기 | 온라인친구

 온라이프 세상만사 |

포인트 - 글등록: 10점(12시간내 5개) / 코멘트: 1점
엽전 - 글등록: 10냥 / 코멘트: 3냥

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 게시를 거부합니다. 2007.03.27.10.55분 이후
광고 게시의 경우 제 50조의 7규정(영리목적의 광고성 정보 게시의 제한)에 의거 스팸 대응처리합니다.

영국 최대경제지 타임즈 "이명박 뇌수술 받아야"
영국 최대경제지 타임즈 "이명박 뇌수술 받아야"
거렁뱅이  날짜: 2008.03.18 05:50:41 조회: 6,910 추천: 6

- SiteLink #1 :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bbsId=D101&articleId=1500494&hisBbsId=D101&pageIndex=1&sortKey=regDate&limitDate=-30&lastLimitDate=-30

다음 아고라 펌
많은 분들이 읽어보셨으면 하는 바램으로 글을 남겨봅니다.


영국의 유명 신문인 파이낸셜 타임지 기사다. 이게 선진국이 맹박이를 바라보는 시각이다.

부끄러운 줄 알고 반성 좀 합시다.

Published: February 17 2008 18:51 | Last updated: February 17 2008 18:51

Regime change in Korea? This conjures up the Bush administrations imperial fantasies of what it on-ce dubbed the axis of evil before George W. Bush turned turtle and started talking to Pyongyang in a bid to score a foreign policy success somewhere.

With Kim Jong-il still in situ, it is the other Korea where regime change is imminent. Lee Myung-bak, a conservative former chief executive of Hyundai and mayor of Seoul, elected by a landslide in December, will be inaugurated as South Koreas president on February 25. His appointment ends a decade of centre-left rule in Seoul under Kim Dae-jung and Roh Moo-hyun.

김정일이 아직 건재하니, 이것은 대한민국에서 일어난 정권교체이다. 현대의 사장이었고, 서울시장이었던 이명박은 지난 12월 선출되어 2월 25일 대한민국의 대통령으로 취임한다. 지난 10년간의, 좌익 이었던 김대중, 노무현 정권은 이명박의 취임으로 끝이난다.

......

Yet there are danger signs. Mr Lee's "747" slogan pledges 7 per cent annual growth in gross domestic product, to boost per capita income to $40,000 and create the world's seventh largest economy. But how can this fly? Seven per cent growth is a tall order for a big industrial economy at the best of times - let alone with high oil prices (Korea imports it all) and a US recession looming. As for joining the top seven, which economy does Mr Lee believe South Korea can overtake?

하지만 위험한 신호들이 있다. 이명박의 747 공약은 GDP를 7% 올리고 1인당 소득을 4만달러로 만들고, 세계 7번째 경제대국이 되겠다는 것이다. 하지만 어떻게 이게 달성 가능하겠는가? 7% 성장은 산업화된 경제대국에는 최고의 시기라 해도 어마어마한 목표다. 하지만 한국이 모두 수입하는 유가는 고공행진에 미국의 침체가 다가오고 있다. 또 세계 7번째 경제대국에 진입하는 것을 따져보면, 이명박은 한국이 도대체 어느나라를 제칠 수 있다고 믿는 건가?

Being pro-business sounds good, but which business? The mighty conglomerates, the chaebol , see Mr Lee as their man. He promises to end curbs that stop them owning banks. Yet with Samsung being probed for alleged bribery and other malfeasance, is giving these behemoths freer rein the way to go? (중략)

'친기업적'이란 것은 좋게 들린다. 하지만 어떤 기업에 친하다는 말인가? 강력한 대기업인 '재벌'은 이명박을 자기 사람으로 보고 있다. 이명박은 그들이 은행을 소유하는 것을 막는 금산분리 규제를 끝내겠다고 약속한다. 하지만 삼성이 이미 뇌물과 다른 부정으로 연루된 상황에서, 이런 거대 괴물들(재벌)이 더 설치게 하자고?

Then there is his grand canal. Having beautified a long-hidden Seoul stream as a major amenity, Mr Lee plans a $16bn nationwide canal network. Almost all experts dismiss this as a white elephant. Yet Mr Lee is sticking to his guns, while promising consultation. If he goes ahead, this threatens to be a divisive distraction from Korea's real problems.

그리고 대운하가 있다. 서울의 감춰진 개천(청계천)을 미화한 뒤 이명박은 160억달러가 드는 전국적 규모의 대운하 계획을 세웠다. 거의 모든 전문가들이 이것을 하얀 코끼리(돈만 많이 드는 쓸데 없는 짓)라고 지적하지만 이명박은 논의할 것을 약속하면서도 이것에 계속 집착하고 있다. 그가 계속 밀고 나간다면, 대운하는 한국의 진정만 문제로부터 주의를 뺏길 수 있는 분열을 가져올 수 있다.

If, as expected, national assembly elections on April 9 give Mr Lee's Grand National party a thumping majority, few checks and balances will be left on what looks like a chief executive's vision of government, even a new Korea Inc.

현재 전망대로 4월 9일에 열리는 총선에서 이명박의 한나라당이 압승을 거둬 확실한 과반을 확보한다면 새로운 한국 주식회사의 CEO의 정국 구상에 대해 지적하거나 균형을 맞출 수 있는 수단이 거의 남지 않을 것이다.

Omnipotence also means no hiding place. Mr Lee will be vulnerable if growth does not better the 5 per cent under Mr Roh. A special counsel is probing his past financial dealings. Any dirt it uncovers could help turn a bulldozer who fails to delivㄴer on too many bold pledges into a lame duck.

(총선의 압승으로) 전능한 신이 된다는 것은 또한 숨을 데(변명할 거리)가 없다는 것을 뜻한다. 만약 올해 성장율이 노무현 정부의 5% 보다 못하다면 이명박은 공격당할 수밖에 없다. 특검이 그의 과거(BBK)에 대해 조사하고 있는데, 더러운 과거까지 드러난다면 너무나 많은 과대 공약을 달성하는데 실패한 불도저는 레임덕으로 전락할 것이다.

South Korea's real problems run deeper than soundbites. They include jobless graduates - too many study the wrong subjects - and, above all, how to create a growth model to meet China's challenge. That entails boosting services, which means more FDI. Mr Roh, to his credit, saw this. Does Mr Lee?

한국의 진짜 문제는 수사보다 훨씬 깊은 곳에 있다. 청년 실업자 문제와 무엇보다도 중국의 도전에 맞설 성장 모델을 어떻게 창조하느냐 등이다. 그것은 서비스 부문을 촉진하는 것이며, 이는 더 많은 외국인 직접 투자를 불러올 것이다. 노무현은 이것을 내다봤다. 이명박도 그런가?

For a new broom, he seems redolent of Korea's past. While drive beats drift any day, what Seoul needs is a brain surgeon, not a bulldozer.

신임 대통령으로서 이명박은 한국의 과거를 상기시킨다. 한국에 필요한 것은 불도저가 아니라 뇌수술 의사다.

파이낸셜 타임즈(FT) 지


http://search.ft.com/ftArticle?queryText=Lee+Myung-bak&page=1&y=10&activeTab=ftComment&aje=false&x=14&id=080217000044&ct=0&r
기사원문이라네요..


카오스
무섭게도 까는군요 ㄷㄷㄷ 2008-03-18
06:48:31

 


공식
ㅋㅋㅋ 제목보고 한참웃었다. 2008-03-18
07:32:24

 


폭풍후야
"한국이 도대체 어느나라를 제칠 수 있다고 믿는 건가?"
"한국이 도대체 어느나라를 제칠 수 있다고 믿는 건가?"
"한국이 도대체 어느나라를 제칠 수 있다고 믿는 건가?"
"한국이 도대체 어느나라를 제칠 수 있다고 믿는 건가?"
"한국이 도대체 어느나라를 제칠 수 있다고 믿는 건가?"
2008-03-18
08:19:55

 


레인
저인간 눈에는 공무원 바꾸는건 눈에도 안들어오는구나

전 썩은 공무원들 바꾸는거 좋던데

회의도 장관들 괴롶히면서 아침일찍하는것도 좋고

그리고 좀 높게 잡았다고

아주 대놓고 까네

아놔 그러면 경제성장 공약도 못하냐

너무 높게 잡은건 있지만

그리고 미국경제가 이따구가 될지 누가 알았겠냐

기자 마음에 안들어요.................ㅄ;
2008-03-18
17:49:53

 


저 공약 누가 되리라 다 믿겠는가? 다 이뤄진다 한들 나같은 서민이 온 몸으로 받아들이는 체감은 어쩔수 없이 차갑고 시릴뿐이다.

다만 우리는 지금 현 시점에서 좀더 나아지는 방향을 더빨리 제시하고 더맑게 제시한 사람에게 투표용지가 더 많이 갔을 뿐이다. 사실 그가 깨끗하리라고는 그를 투표한 사람들조차도 안할것이다. 정치인이라고 떠드는 사람중에 털어서 먼지안나올사람? 없다.

반대로 17대 대통령 선거 시점에서 정 후보가 과연 무엇을 했을까 생각해보자. 내기억엔 행복대통령이라는 맛깔나는 노래와 이 대통령을 향한 노골적인 비판과 비난만 퍼부었을뿐.. 그가 내세운 공약은 정동영 캠프에서 오히려 뒤덮었다. 공약? 있기나 했나.. 허본좌라는 사기꾼이 떠든 공약이 더 기억이 남을뿐

그리고 정 후보 였으면 현재의 유가상승부터 미국 경제 침체도입기까지(서브프라임 쇼크에 이은 베어스턴스 쇼크)막을수 있었나? 그 누가와도 못할거다. 뉴딜의 루즈벨트가 온다한들.


근데 나는 누구한테 이야기 하는 것인가
2008-03-18
18:48:50

 


소울메이트
뇌수술은 좀해야죠....용량이 너무 부족함...2mb밖에 안됨.. 2008-03-19
01:32:27

 


푸른빛풍운
그래도 한나라의 원수에게 뇌수술하라니요 ㅡ.ㅡ//

자국 총리도 아니고 타국의 원수한테... 그냥 이런이런점이 잘못됬다라고 하면 될일을...

이건 어떤 관점으로 보면 우리나라를 모욕하는것이군요...

뇌수술이나 받아야 하는 대통령을 뽑은 국민들을 욕하는 꼴...

아무리 언론이 자유롭다 한들.. 최소한의 예의는 지켜야 하지 않을까요..
2008-03-19
07:46:56

 


하츠
그만큼 어이가없다는거죠.. 2008-03-19
12:12:21

 


익스퍼드
그만큼 만만하다는 거죠 자국 총리한테 그런거 썻다간 닦이니까요 2008-03-19
14:44:34

 


추파츕스
제가 잘못 이해 한건진 모르겠는데요..
영어실력이 부족해서 원문을 읽지는 못하지만 해석된 내용을 읽어보니까
대통령의 공약을 비판하고 있는건 맞는것 같은데 이대통령보고 뇌수술을 받아야 한다고
말한건 아닌것 같은데요...
마지막 말은 지금 한국에 필요한건 예전처럼 불도저처럼 밀고나가는 사람이 아니라
몸의 제일 중요한 뇌를 고치는 뇌수술의사 같은 한국의 제일중요한 문제점을 치료해줄수 있는 사람이라고 하는것 같은데요...
2008-03-19
23:47:37

 


추파츕스
혹시나 원문기사도 위의 제목하고 똑같은가 해서 가보니 제목도 "이명박 뇌수술 받아야"도 아니던데요...흠 2008-03-19
23:53:33

 


케이아스
지난10년간 대한민국의 거대양당중 하나인 딴나라당과 삼대 언론사인 좃줏독이 국가원수 까댄거에 비하면 저건 칭찬이죠 ... -_-;;;;;;;;;;;;;;;;; // 요즘 좃줏독은 원수 칭찬하느라 정신없더만여 ㅎㅎ;;;;;;;;;;;;;;;;; 2008-03-20
08:33:07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Notice  ★온라이프 세상만사는 이런곳이다!★  [63]  게이머 2003/07/08 16 10604
Notice  그것이 알고싶다.  [44]  게이머 2003/05/01 24 16271
20130  현업 기획자 3,000명, 게임연구소 발족  [1]  *진* 2008/03/20 1 5385
20129  양주 여중생 살인사건  [6]  choinu 2008/03/19 4 12855
20128  그래도.. 다행입니다..    푸른빛풍운 2008/03/19 0 4884
20127  특전부사관이 되고 싶은 분들에게  [6]   2008/03/18 2 6050
20126  한승조와 임종국, 한 시대 다른 삶    미하루 2008/03/18 0 5103
 영국 최대경제지 타임즈 "이명박 뇌수술 받아야"  [12]  거렁뱅이 2008/03/18 6 6910
20124  기독교와 보험판매와 다단계는 차이점이 없다  [11]  싸무라이쿄우 2008/03/18 6 4899
20123  앞으로 군에 입대할 현역과 상근들에게  [30]   2008/03/17 15 7166
20122  신에 대한 이런 저런 글에 대해 많이 올라와서 저도 하나  [4]  마법지팡이 2008/03/17 3 4957
20121  기독교 10계명중에 1번째꺼 모순이라 생각하는 사람은 저뿐인가요?  [20]  싸무라이쿄우 2008/03/17 8 5718
20120  안양 초등생 살해용의자 잡혔습니다.  [21]  레인 2008/03/16 8 6609
20119  2차세계당시 진주만을 습격햇던 가미가제특공대는 살인자or애국자 ?  [19]  하치 2008/03/16 8 5916
20118  종교라 -_-... (동영상 첨부)  [3]  조탱이 2008/03/16 3 5022
20117  리얼 ID 법 (The Real ID Act)  [2]  알아야될때. 2008/03/16 1 8481
20116  신은 없다!  [5]  A's 2008/03/16 5 246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185]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ero
온라이프존 시즌3가 오픈 하였습니다.
최신 게임 정보를 확인 하실려면
온라이프존 시즌3로 이동하세요. [클릭!]

본 사이트에서는 2008-03-21 이전 자료만
보실 수 있습니다.

*아래 정보는 시즌3의 최신 정보입니다.
회사소개 | 제휴문의 | 보도자료접수 | 광고문의 | 유저문의 | 온라이프이용약관
온라이프존의 각 게시판에 올려지는 게시물들은 회원들이 직접 올린 것이며, 모든 권리는 해당 저작권자에게 있습니다.
Copyright 2001-2007 OnLifeZone.net All rights reserved.